[황망한소개팅][황망한연애담]
목록  |  이전글  |  다음글

[www.holicatyou.com] 2013 설 인사와 공지공지

2013.02.10 15:42

일단은,

새해를 맞이하야

 부터 받으십쇼.


일동 세배!!!



.

.

.

.



감친연 내부적으로 

참말로 사연이 많았던

2012년이 힘들게 지났습니다.

2013년엔 진짜 좀 나아졌으면 좋겠습니다.

 

이단, 업데이트 일정에 

변화가 생길것만 같은 느낌.. 흐흐흐. 


그동안 새로운 시도도 해보고 싶었고,

준비하던 것들도 있었는데

업데이트와 병행하면서 

할 수 있을 줄 알았으나,

능력이 심히 딸리는 것을 깨달은 관계로 

조정에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시간도 빡빡하지만,

머릿 속에 다른것을 떠올릴 여유가 없어

새로운 것을 실행에 옮기기까지 

레아르 힘들더라구요.



 

그리하여 

시중 은행 창구 영업일에만 

업데이트하는 것을 새로운 원칙으로

음력설을 맞이하야 선언하는 바입니다.


재미난 것 좀 해보기 위하여 

뇌공간을 확보하기 위함이니,

널리 양해를 구합니다.



삼단, 감아연은 주 조금만 더 기다려주셈.




내년에는 형제님 자매님 모두

더욱 사이좋게 지내보아요.


목록  |  이전글  |  다음글

황망한 이야기

2013/02/18 [황망한연애담][짧] 그앤 남자가 있는데
2013/02/17 [][회람] 소소한 업글의 건-iOS
2013/02/14 [황망한소개팅] 6인의 맞선남
2013/02/14 [황망한연애담] 고백후유증
2013/02/13 [황망한연애담] Bad Guy Good Guy
2013/02/12 [황망한연애담] 잘 통하던 남자
2013/02/12 [황망한연애담][짧] 돈없는 건 괜찮아-후기
2013/02/10 [www.holicatyou.com] 2013 설 인사와 공지공지
2013/02/09 [황망한연애담][짧] 헤어지러 가는 길에
2013/02/09 [황망한연애담][짧] 진짜로 헤어지는 방법
2013/02/07 [황망한연애담] 형제들에게 건의한다!-팟편
2013/02/07 [황망한연애담][짧] 의심하지 않은 죄-후기
2013/02/07 [황망한연애담][짧] 용기있는 행동
2013/02/06 [황망한연애담] 네여자는 안할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