댑따필똑
목록  |  이전글  |  다음글

[][회람] 언니들의 새 게시판 <예쁨연구소> 신설 안내

2014.09.23 12:10

안녕하세요?  모두 건강히 잘 계십니까?

환절기 감기 조심하십쇼.!

다름이 아니라,

잠시 안내 말씀이 있어 이렇게 공지를 띄웁니다.

 

예쁨을 연구하고, 탐구하는 여자들의 게시판

[예쁨연구소] 를 신설하였습니다. 상단 메뉴 확인!

 

아, 물론 여러분들의 피드백으로 무럭무럭 자라날

웹 전용 베타서비스임을 미리 알려드립니다.

모양새는 대략 이렇습니다요.

 

 

종종 노토닥에서 화장품 추천받으시던 자매님들

제자리걸음 메이크업 기술을 탓하시던 자매님들

화장대 위 자랑하고픈 핫아이템 가득인 자매님들…등등

뷰티에 관한 이야기는 이제 한 데 모여

이 곳에!!!! 풀어놓으시면 되겠습니다.

 

아무래도 직장인 여성들이

주로 모이는 곳이다 보니

연애 못지 않게 ‘뷰티’에 대한 이야깃거리들이

많이 오고가더라구요.

일단 게시판을 파놓긴 했는데,

아직은 이미지 업로드다 뭐다 해서

손 보아야 할 곳이 매우 많다는 점…^^;;

모쪼록 [예쁨연구소] 관심으로 어루만져 주세요.

보완해야 할 부분이나 수정해야 할 부분에 대해

피드백 주시면 적극! 반영하여 개선하겠습니다.

info@holicatyou.com 메일 날려주세요.

 

Ps. [예쁨연구소] 앱 베타버전은 현재 작업 중입니다.

하루, 이틀 내 완성 예정이에요.  곧  다시 찾아뵐게요. 

목록  |  이전글  |  다음글

황망한 이야기

2014/09/26 [황망한연애담] 살은 좀 쪘냐?
2014/09/25 [][감춘문예 출품작] 지옥에서 날 건진 교훈비 2500만원
2014/09/25 [황망한연애담] 넌 그냥 이상해씨
2014/09/24 [][감춘문예 출품작] 그날은 왜 찾아왔었는지
2014/09/24 [황망한연애담] 딱 반 발자국만
2014/09/23 [][감춘문예 출품작] 결혼병이었나?
2014/09/23 [황망한연애담] 인생에서 가장 후회되는 두 가지
2014/09/23 [][회람] 언니들의 새 게시판 <예쁨연구소> 신설 안내
2014/09/22 [황망한소개팅] 내 망개팅의 10분의 1을 들려주마
2014/09/21 [황망한연애담] 그 남자네 집 문 앞
2014/09/20 [황망한연애담] 피해자와 가해자가 뒤바뀐 순간
2014/09/19 [][회람] 제1회 감춘문예 장원급제자 인터뷰
2014/09/19 [][회람] 2014 제2회 감춘문예 개최 알림
2014/09/19 [황망한연애담] 쓸쓸한 연애 스위치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