댑따필똑
목록  |  이전글  |  다음글

[][공지] 제1회 월간 사연 제보 이벤트 개최!

2014.12.9 17:56


안녕하십니까요 여러분~


저는 얼마 전까지 코트로 연명을 하다,
큰 맘 먹고 엉덩이를 덮는 롱파카를 샀습니다
그러지 않고서는 이 겨울... 날 수가 없겠더군요
(엄마 현금 지원 + 3개월 무이자할부에도
후달달달리는 제 가난한 주머니는 트래직...)


날도 이래 추워지고,
길에는 크리스마스다 뭐다 해서 전구 걸어놓고,
문구점에는 2015년 스케줄러가 산더미처럼..........


그렇습니다!
우리는 지금 과 더불어
연말연시!!!!!!!!!!!!!를 살고 있습니다 여러분!!!!

 

 

 

 

 

..........어쩌라는 거냐구요..
녜.. 빨리 말씀 드릴게요.......;

저희가
[월간 사연 제보 이벤트]
라는 것을 마련해보았는데요


매달 세 번째 금요일에 실리는
황망한 연애담의 주인공께 상품을!!!!!
드리는 것입니다.


그래서 앞으로는 이렇게 약 열흘 전부터
주제를 선정하여 공지해드릴 예정인데요,


첫 번째 주제가 바로,


[요맘때 생긴 일]


이기에 좀 실없는 소리를 지껄여봤습니다..


크리스마스 전후, 연말연시도 좋고
걍 추운 때 겪었던 연애담이다!! 하셔도 좋습니다.
story@holicatyou.com 으로

[요맘때] 괄호를 달아 보내주세요
마구마구 보내주세요~~ㅋㅋㅋㅋ

 


참고로 이번 달 세 번째 금요일은 12월 19일이며,

마감일은 12월 19일 아침 6시까지로 하겠습니다.

노닥노닥 보면 올빼미 회원님들이 계시는 듯하여;

상품은 영화상품권 2장입니다^_^//

 

무튼,

저는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리며
이만 물러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목록  |  이전글  |  다음글

댓글쓰기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황망한 이야기

2014/12/16 [황망한연애담] 금값 많이 내렸더라
2014/12/15 [][감친밥] 너에게 난 똥 만드는 기계지
2014/12/14 [황망한연애담] 나잇값 못 하는 이별
2014/12/13 [황망한연애담] 난 실리콘이었구나
2014/12/12 [황망한연애담] 동굴문을 두드려도 될까요?
2014/12/11 [황망한연애담] No pains, no gains
2014/12/10 [황망한연애담] 3일천하 체험기
2014/12/09 [][공지] 제1회 월간 사연 제보 이벤트 개최!
2014/12/09 [황망한연애담] 돌아이 in LOVE
2014/12/08 [][공지] '나의 PS 파트너' 관람권 당첨자 발표
2014/12/08 [황망한연애담] 사랑하긴 했었는지
2014/12/07 [황망한연애담] 살림살이 좀 나아지셨습니까
2014/12/06 [황망한연애담] Would you like.. 꺼져줄래
2014/12/05 [황망한연애담] 돌아왔다! 장보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