딴데가면못보는이벤트
목록  |  이전글  |  다음글

[회람] 3월3일 정오 강남교보 공포의 싸인회

2012.02.29 19:28
폭풍같은 열흘을 보내고,
이제야 숨을 쫌 돌립니다.
핥핥.

고갱님들도 조금 낯설고 막 그르셨죠?
저는 막 더 죽을 맛이었어요. ㅎㅎㅎ
차차 적응 중.

사실 책이 한 일주일? 열흘전쯤에 나왔어요!!
근데 정신이 없어서..
책 나왔다고 제대로 소개도 못해드렸어요.

책은 아주 귀욥게 나왔습니다!!!!
 

alt


오늘은 알맹이를 한번 열어 볼까요?
그르쵸!!
속에도 !!
 

alt


alt

ㅋㅋㅋ 
머릿말이어요.
가장 애착이 가는 부분입니다!

 

alt

 

alt


블로그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하트씨들이 대거 등장한답니다!!
으쓱으쓱 ^^
 


alt


alt

글 중간중간에도 하루센세가
아기자기 신경써서 채워 넣었답니다.

우리 블로그가 벌써 글이 700번대인데요.
사실 책을 기획할 당시엔 글이 그렇게 많지 않아서..
400번까지의 글들 중에서 추렸답니다.

2권은.. 엄.. ☞☜
이번 책이 많이 팔려야 만들 수 있다고 하니,
잘 좀 부탁드립니다!
굽신굽신.
 
술술 읽히는 그림책같은 이쁜 책이에요.
3~40개의 에피소드를 담고 있고,

 

alt

깨알같은 고갱님들의 댓글
편집할 때,

오밤중에 미친년 마냥 빈집에서
혼자 많이 웃었습지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alt

설문조사도 엑기스만 뽑았답니다!!


과년 꿈나무들에게 조기교육용으로 매우 적합!!! +_+

블로그의 초창기 인상깊었던 사연들을
모아 보고 싶으신 분들에게도 추천! -_-b


1년동안 잘 봤으니, 너희도 좀 먹고 살아라.
하시는 분들의 적선 구입도 환영합니다. :D

제일 좋은 건 역시!!
실연당한 친구 위로용!!


솔로친구 응원용!!


이거슨 진리다.





alt



부족한 점도 많고 아쉬움도 있지만,
정성들여 만든 책이랍니다!!

많이 많이 알려주세요!!

그리고.
뚜둥.




alt

 
큰일이 났습니다.
싸인회를 해야한다고 합니다.

자고로 싸인회란,
유명 작가들도 의자에서 덩그러니
앉아있다 가게 된다는 무시무시한 것!!!
 
출판사의 안여사는
무려 이외수 슨상님이 뻘쭘히 앉아 계신 것을 본적이 있다며,
저에게 심하게 겁을 주었습니다.

하지만 저와 하루센세는!!!
여러분이 있기 때문에 두렵지 않습니다




개뿔. ㅠㅠ

 

하트씨 뺏지와 쪼꼬를 100개나 준비해놓고 
여러분을 간절히 기둘리고 있겠습니다.
간절히. 아주 간절히. 


평소엔 별로 안친절한 홀씨지만,
지금부터 좋은거 열심히 먹고
그날만큼은 쌩끗빵끗 웃어제낄 것을
약속드립니다!!

무시무시한 싸인회를 위해
아름다운 커피에서 초코렛도 후원해 주셨어요!

싸인회에 오시는 분들을 위해
작은 선물도 준비했습니다!
100개를 준비했는데..

100분이 안오시면..

아마 혼자 옷에 뺏지를 주렁주렁달고.. 
초코렛을 까먹고 있어야겠지요..
ㅠㅠ
 

3월 3일 오후에 강남교보 부근에서
혼자 뺏지를 늘어지게 달고
쪼꼬를 먹고 있는 여자를 발견하시면

전 줄 아시면 됩니다.

아 물론, 당연히,
3월 3일에 강남 교보문고에서
바로 책을 구입하셔서
싸인을 받으실 수도 있어요!!! 
 


alt





저랑 하루센세는 사실...
저희 집에 모여 싸인 연습도 했습니다.

악필 홀씨는 글씨 연습을.

하루센세는 물감을 가져와서
책에 하트씨를 그려 드려야 한다며..
ㅋㅋㅋㅋㅋㅋㅋ


 어쨌든.
그리하여 싸인회는 언제냐.
 

3월 3일 토요일 정오.
강남 교보문고랍니다. 

몇시까지 하냐는 질문을 하시길래,

또 안여사에게 물어봤더니,

"정오에 시작은 하되,
고갱님이 많이 오시면 좀 오래 있고,
아니면 일찍 접는다."

라는 무서운 이야기를. 
하..

 몇층에서 오또케 하는지
자세히는 저도 잘 몰라요..

일단 오시면 다 써있대요.
ㅠㅠ

진짜 무서워 죽을 지경이에요..
후덜덜합니다요.

준비한 선물이 
모자랄 지경으로 와주시면 
심술 안부리고 욜씨미 블로그를 운영하겠습니다.

3월 3일 낮12시
강남 교보문고에서
화장 곱게 하고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후하후하후하
 
3월 3일엔 손에 손잡고 
강남 교보로 오thㅔ요!!! 

하트씨 도장도 쾅쾅 찍어드리고,
하트씨도 그려드리꾸마요!!
 



alt

↑구입하기 클릭클릭! 
[오늘이 2월 29일이구나!!]
콤퓨타로만 살 수 있음. 
 

alt

↑ 서점으로 구경가기 클릭클릭! 




 

목록  |  이전글  |  다음글

댓글쓰기

8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황망한 이야기

2012/03/06 [황망한소개팅] 악의없고 남자다운
2012/03/06 [황망한연애담][짧] 발언의 근거
2012/03/05 [황망한소개팅] 맞선면접
2012/03/04 [회람] 출판기념 싸인회 땡큐! 두번 땡큐!
2012/03/03 [황망한연애담] 나를 찾아서.. - 후기
2012/03/02 [황망한연애담] 네가 가자면 어디든 갈테야
2012/03/01 [황망한연애담] 미필적 고의
2012/02/29 [회람] 3월3일 정오 강남교보 공포의 싸인회
2012/02/29 [황망한소개팅] 기호의 확장을 위한 깨알같은 커피조언
2012/02/28 [황망한소개팅] 흔한 맞선 이야기
2012/02/27 [황망한연애담] 전남친의 모친
2012/02/26 [회람] 과년싱글인 친목도모의 밤 땡큐(2)완결
2012/02/26 [회람] 과년싱글인 친목도모의 밤 땡큐(1)
2012/02/24 [황망한연애담] 베프와 만리장성